좌털보와 손잡고 본격적인 모금 스타트